보도자료

보도자료 상세내용
제목 [보도] 교육부·한국직업능력개발원, 제2차 국가진로교육포럼 개최
등록일 2018.10.23 첨부파일 2018.10.23 [보도] 교육부·한국직업능력개발원, 제2차 국가진로교육포럼 개최 파일다운받기

국가-지역사회 진로교육 책무를 성찰하며,

긴밀한 소통과 상호 협치 필요

- 2018년 제2차 국가진로교육포럼 개최

- 1023() 오후 2, 대한상공회의소 의원회의실에서






□ 교육부(부총리 겸 교육부 장관 유은혜)와 한국직업능력개발원(원장 나영선)은 10월 23일(화) 14:00 서울 대한상공회의소 의원회의실에서 2018년 제2차 국가진로교육포럼을 개최했다.


 * 한국직업능력개발원은 『진로교육법』제15조에 따라 2017년부터 진로교육 지원 전담기관으로 지정되어, 국가 진로교육 지원 사업을 수행하고 있다. 제1차 국가진로교육포럼(주제: 4차 산업혁명 시대 평생진로교육의 방향과 국가의 역할)은 2017년 8월 18일 국회도서관 소회의실에서 개최된 바 있다. 


□ 이번 포럼은 교육부 및 시·도교육청 진로교육 관계자, 지역 진로교육센터·체험지원센터, 학술 관계자 등을 대상으로 국가-지역 진로교육센터 역할과 과제 및 소통·협력·효율성을 높이는 지역중심 진로교육 거버넌스 구축 방안을 모색하고자 마련되었다.




 * 손은령 충남대학교 교수(생애개발상담학회장)는 ‘국가-지역 수준 진로교육 지원의 과제와 방향성’이라는 주제를 통해 “국가와 지역 수준의 진로교육을 통해 삶을 열린 시각에서 바라보고 여러 활동을 실행해가는 과정에서 자신만의 독특한 생애를 만들어 갈 수 있기를 기대한다”고 말했다.




 * 한편 임지연 한국청소년정책연구원 선임연구위원은 ‘지역사회 중심 진로교육(체험) 거버넌스 구축’이라는 주제발표를 통해 “진로교육은 일회성으로 이루어질 수 없고 장기적 상호작용이 필요한 학교와 지역사회의 협업 사업으로 인식을 전환할 필요가 있다”고 말했다.



□ 이어서 김봉환 숙명여자대학교 교수가 진행한 종합토론에서는 장원섭 연세대학교 교수, 한유경 이화여자대학교 교수, 윤형한 한국직업능력개발원 진로체험학습센터장, 유재선 성북청소년진로직업체험센터장, 이교배 충북진로교육원 연구사 등이 지정토론을 하였으며, 포럼 참여자의 질의와 함께 발표자의 답변이 이어졌다.




□ 이번 포럼을 주관한 이지연 한국직업능력개발원 국가진로교육연구본부장은 “제2차 국가진로교육포럼은 양적으로 팽창된 지역 진로교육 관련 기관들의 한계점을 직시하며 국가-지역 진로교육센터가 긴밀한 소통과 협력으로 진로교육의 책무를 질적으로 강화”해야 한다는 필요성에 공감하고, 이를 위해 “시도교육청-지자체-정부부처간의 충분한 진로교육 인프라 전반의 전문성과 질적 서비스 체계를 위한 강력한 정책적 의지가 우선되어야 한다”고 강조하였다.

 

 


※ 전체 보도자료는 붙임 문서를 이용하여 주시기 바랍니다. 




위 웹페이지에서 제공하는 기능과 콘텐츠에 오류나 개선의견이 있으신가요? 오류 및 개선의견 접수